설립자 정명석 총재 소개




실천 속에서 느낀 주님의 사랑


저(정명석 목사)는 1945년 음력 2월 3일 충남 금산군 진산면 석막리 151번지에서 6남 1녀 중 셋째로 태어났습니다. 산골짝의 삶은 고달팠습니다. 농사를 지으려해도 농토가 없었고, 몸이 부서져라 일해도 주린 배를 채우지 못하는 고통의 삶이었습니다.


지독히도 가난하여 배고픔에 시달리던 때에 큰형의 인도로 하나님을 믿으며 신앙생활을 시작하였습니다. 다른 사람들과 달리 주님을 매우 좋아하여 뒷산에 올라 기도를 하며 고된 농사일을 하면서도 가정에 있는 유일한 책 성경을 읽고 또 읽었습니다. 그러한 기도와 수도생활을 통해 성경을 점차 깊이있게 깨달았습니다.


깨달음에서 그치는 것이 아니라 깨달음을 실천해야된다는 것을 알고 나는 아무것도 구분하지 못하는 미친 사람도 집에 데려와 씻겨주고 같이 재워주고 가족이 먹는 밥상에 앉혀 같이 먹었습니다. 실천 속에서 저(정명석 목사)는 주님의 사랑을 깊이 느끼게 되었습니다.




사랑, 총과 칼을 내던지고 주님의 사랑으로만 얻을 수 있는 것


1966년부터 1969년까지 백마부대 소속으로 월남에 파병되어 전쟁의 참혹함을 보았습니다. 전쟁의 참혹함 속에서 인간의 근본 문제인 삶과 죽음의 문제를 깊이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죽음을 안고 살아가야 하는 절체절명(絶體絶命)의 전투 속에서도 한시도 성경을 손에서 놓지 않고 읽고 또 읽었습니다. 성경을 통하여 천하를 주고도 바꿀 수 없는 생명임을 주님께서 깨닫게 해주셨습니다. 


저는 생명이 얼마나 귀하고 가치있는가를 뼈저리게 느끼며 하늘을 쳐다보고 ‘만일 내 생명이 죽지 않고 살아 고국으로 돌아가게 해주신다면 평생 복음을 전하며 살겠다.’고 뜨겁게 기도했습니다.


1차 파월 후 무사히 귀국하자마자 재파월되어 전역하기까지 수백 번의 매복작전과 산악수색작전과 많은 전투를 하며 수십 번의 꼭 죽을 고비가 있었습니다. 1966년부터 1969년까지 죽음의 공포에 시달리며 전쟁의 뼈저린 고통을 받았지만 주님께서 보호하사 손가락 하나 다치지 않고 건강한 몸으로 무사히 군복무를 마칠 수 있었습니다. 수십 차례 죽을 고비가 있었지만 그 때마다 주님께서 극적으로 살려주셔서 생명의 귀중함을 절실히 느꼈습니다.


베트남 참전을 통해 총과 칼로는 평화를 이룰 수 없고 총과 칼을 내던져야 평화를 얻을 수 있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옆에서 늘 주님이 나에게 깨달음의 감동을 크게 일으켰습니다. “너희끼리는 적이지만 나에게는 적이 아니다.” 하시며 원수 사랑을 가르쳐주셨습니다. 월남에서 살아 돌아오자 부모님과 농사를 지으며 대둔산과 다리골, 감람산 등등을 다니며 기도했습니다. 기도와 수도생활을 통하여 주님께서는 성경의 깊은 비밀을 새롭게 풀어주셨습니다. 새로운 진리를 전파하라는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아 1978년 고향을 떠나 서울로 떠났습니다.



인생의 3분의 1의 시간을 기도에 투자하다


노아도, 아브라함도, 이삭도, 야곱도, 요셉도 기도를 많이 했습니다. 모세, 여호수아, 엘리야 선지자, 사무엘 선지자, 다윗, 솔로몬도 기도를 많이 했습니다. 이사야 선지자, 에스겔 선지자, 다니엘 선지자도 기도를 많이 했습니다. 기드온과 사사들과 신약의 사도들도 기도를 많이 했습니다. 2000년 신약역사 속에 큰 자들은 기도를 많이 했습니다. 개혁 선지자인 루터와 칼뱅도 기도를 많이 했다고 그들의 저서에 써 놓았습니다. 


저도 10대부터 한없이 삶의 어려움과 고통을 당하면서, 그 마음을 가지고 기도했습니다. 하나님과 주님을 부르면서 앞길이 막막하다고 울며 애원하며 기도했습니다. 특별한 응답이 없었지만 계속 기도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나의 사연을 말하고 해결해 달라고 할 자가 없으니, 특별히 어떤 응답이 없어도 계속 하나님만 찾고 주님만 찾으면서 속 이야기를 다 했습니다. 저는 제 인생의 3분의 1의 시간은 기도에 투자했습니다.



말보다는 실천


「말보다는 실천이다.」하는 내 인생의 좌우명처럼 삶으로 복음을 전파하였고 새로운 진리에 굶주렸던 캠퍼스에 복음의 불을 붙였습니다. 성경을 제대로 몰라 하나님을 오해하고 불신하며 인생의 길을 못 찾는 사람들에게 완전한 시대 말씀을 전하며 참다운 인간, 참다운 신앙, 참다운 구원이 무엇인지 확실하게 제시한 새로운 진리의 불길은 국내에 머물지 않고 전 세계 50여 개국에 전파되고 있습니다.


사랑과 믿음은 말로 하는 것이 아닙니다. 말씀대로 사는 것이 신앙입니다. 성경은 경전이 아니라 오늘 나에게도 이루어지는 기적의 메시지이며 삶의 지침서입니다. 주님의 말씀은 오늘도 세계에 전파되고 있으며 저는 오늘도 내일도 끝없이 주님의 사역을 감당할 것입니다.



- 삽화 / 김덕민- 사진 / 스타사진국





【 이 글도 읽어보세요 】


- JMS 정명석 목사는 누구인가?



신고
더보기

댓글, 125

  • 이전 댓글 더보기
  •  댓글  수정/삭제 푸른하늘
    2015.08.24 17:13 신고

    온 인생을 기도하시면서 하나님과 성자와 대화하시고 응답받으시고 오직 하나님과 성자의 뜻대로 살아오신 분~!
    진정 하나님과 성령님과 성자의 뜻과 역사를 이뤄드리시기 위해 마음과 뜻과 목숨다해 살아오신 분이십니다^^ 진정 사실입니다.
    오해하면 절대로 안됩니다. 하나님께서 잘대적으로 함께하시는 분이시고, 하나님과 성자의 진리의 말씀을 전해주시는 분이시기 때문입니다. 오해하면 자기를 구원할 말씀을 어디에서도 들을수가 없기 때문입니다.

  •  댓글  수정/삭제 누누
    2015.09.18 09:17 신고

    말보다 실천이라는 말이 와닿습니다.
    정말 말보다 실천이라는 말을 실천하신 정명석 목사님~ 대단하십니다.

  •  댓글  수정/삭제 누누
    2015.09.18 09:17 신고

    말보다 실천이라는 말이 와닿습니다.
    정말 말보다 실천이라는 말을 실천하신 정명석 목사님~ 대단하십니다.

  •  댓글  수정/삭제 9월의 신부
    2015.09.18 17:23 신고

    말보다 실천으로 행하신 분, 진정 제 인생의 귀감이 되는 분입니다.

  •  댓글  수정/삭제 행복한 뇨자
    2015.11.08 21:33 신고

    말보다 실천,,, 목숨을 걸고 사랑하라는 말에 순종하기 쉽지 않은 정도가 아니라..
    저같으면 못했을거예요. 행한것에는 말을 붙이지 못합니다.
    진정한 승리자시네요. 정명석 목사님처럼 성삼위 하나님을 실체로 모시고 소통하며 사랑하며
    살도록 매일 노력할께요.

  •  댓글  수정/삭제 증거자
    2015.11.09 07:35 신고

    기도는 힘입니다. 기도하는 사람의 능력을 저는 느꼈습니다. 선생님의 능력의 기도로 저희 아가도 태어나고 생명을 살렸습니다.

  •  댓글  수정/삭제 번개
    2015.11.27 18:06 신고

    정말 감동이 팍 되네요^^

  •  댓글  수정/삭제 주하정
    2015.12.16 09:00 신고

    인생 3분의 1을 기도에 투자했다고 말할수있는 그분

    사랑합니다.

  •  댓글  수정/삭제 푸른산호
    2016.03.02 16:24 신고

    멋진 말씀 감사합니다.

  •  댓글  수정/삭제 생각의신
    2016.03.08 17:08 신고

    오직 하나님사랑의 본이 되시는 분 진정한 하나님사람입니다.

  •  댓글  수정/삭제 Favicon of http://naver.com 우람이
    2016.03.08 21:41 신고

    인생의 1/3을 기도해 힘쓴 그 기적적인 삶이 너무 놀랍다.
    특히, 기도가 약한 나에게는
    그 삶에 박수를 보냅니다.
    그리고, 이제는 홀로 기도하지 않도록 같이 기도하는 자가 되어 드리고 싶다고
    하나님께 간구합니다.

  •  댓글  수정/삭제 Favicon of http://blog.naver.yuuki8888 yuuki8888
    2016.03.28 18:08 신고

    '말보다는 실천이다' 말만 사랑하는것이 아닌 가장 낮은자가 되어 행하시는 목사님이 대단하세요

  •  댓글  수정/삭제 써니
    2016.04.07 07:35 신고

    말보다 실천이다라는 말이 정말 와닿네요.
    그리고 인생의 3분의 1을 기도에 투자했다는 것 정말 대단하신 것 같아요.
    정말 실천의 대가이신 목사님이십니다.

  •  댓글  수정/삭제 써니
    2016.04.07 07:35 신고

    말보다 실천이다라는 말이 정말 와닿네요.
    그리고 인생의 3분의 1을 기도에 투자했다는 것 정말 대단하신 것 같아요.
    정말 실천의 대가이신 목사님이십니다.

  •  댓글  수정/삭제 화목이
    2017.01.31 10:31 신고

    위대한 삶이네요~

  •  댓글  수정/삭제 하얀옥
    2017.02.07 05:41 신고

    기적적인 삶을 살아오신것같습니다 !
    박수를 보내드리고싶습니다 !!

  •  댓글  수정/삭제 명빛
    2017.02.10 16:52 신고

    그분의 " 기도 "라는 시를 들어보면 눈물이 납니다.
    기도 그릇이 다르구나
    큰 사람은 큰기도하더이다.

    민족의 지도자는 민족적인 기도를
    하나님의 사람은 천주적인 기도를 하더이다.

  •  댓글  수정/삭제 조은맘
    2017.07.06 12:18 신고

    말보다는 실천...
    그 말이 제일 와 닿네요.
    말은 쉽게 할 수 있지만, 실천은 어렵잖아요.
    저도 말보다 실천의 삶 살도록 노력할게요.

  •  댓글  수정/삭제 김서영
    2017.07.25 14:43 신고

    기도의 표적 반드시~

  •  댓글  수정/삭제 주랑선형
    2017.08.14 23:00 신고

    하나님만이 진실을 알고 계시죠!!! 말보다 실천을 강조하는 정명석 총재님이 전하시는 말씀을 들어보신다면
    그가 어떤 사람인지 알수 있을 것 입니다.

하늘과 나

jms,JMS,정명석,정명석 목사,기독교복음선교회,월명동,섭리사,하나님,말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