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명석 시인의 영감의 시 2집] 두견1



[정명석 시인의 영감의 시 2집] 두견1


밤새워 우는 새야

너 무슨 사연이 그다지도 깊으냐

슬픈 소리를 내는 것 치고

사연 없는 자 그 어데 있으련만

산을 울리고 밤을 울리고

심정의 속까지도 울리는

네 슬픈 소리는 너무도 진해

모두 자기 인생들 슬퍼지게 하는구나


그렇구 그렇지, 그러하구 말구

저 새가 혹여 내 마음 하늘 마음

알까 하노라


정명석 시인의 영감의 시가 있는 곳 - JMS정명석 목사님의 진실 jmsprovi.net



[ 정명석 시인의 영감의 시 더보기 ]


- [정명석 시인의 영감의 시] 두견 4


- [정명석 시인의 영감의 시] 가을


- [정명석 시인의 영감의 시] 솔아


- [정명석 시인의 영감의 시] 내가 구상


- [정명석 시인의 영감의 시] 달아

신고
더보기

댓글,  1

하늘과 나

jms,JMS,정명석,정명석 목사,기독교복음선교회,월명동,섭리사,하나님,말씀